콘돌 사이클 / Condor Cycles

톰 심슨부터 브래들리 위긴스까지 영국을 대표하는 사이클리스트들의 시간 속에는 언제나 콘돌 사이클이 있었습니다. 몬티 영과 콘돌 사이클의  60년 노력의 결과, 콘돌 사이클은 영국에서 단일 자전거 샵으로는 가장 큰 규모이자, 자사의 이름으로 핸드메이드 사이클 프레임을 출시하는 브랜드가 되었습니다.